작년에 왔던 각설이 죽지도 않고 또왔네..가 아니라


올해 IGC에도 참전합니다.



아래 책에서 논하고 있는 캐주얼한 유저를 위한 디자인을, 그동안 지켜봐온 중국 게임의 사례와 연관지어 한번 풀어볼까 합니다.



참고로 작년엔 "스마트 모네타이제이션 고객의 이성에 기반한 차세대 부분 유료화 모델" 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했지요....




신고
by 고금아 2016.08.29 22:06
| 1 |